기업나라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Zoom In
세상에서 오직 하나 NFT
이슈플러스

무한대로 공유되는 디지털 콘텐츠를 세상 유일한 것으로, 대체 불가능한 가치에 소유의 개념을 부여하는, NFT에 대하여.

확대보기NFT - Non Fungible Token

NFT가 적용된 디지털 콘텐츠,
유일무이한 것으로

소유에 대한 개념은 변화한다. 눈에 보이는 것, 손에 잡히는 것을 ‘내 것’으로 만드는 것이 이미 익숙한 소유라면, 이제는 가상의 존재로까지 그 개념이 확장됐다. 인터넷에 떠도는 이미지 한 장, 멜로디 한 음절에도 가치가 매겨지고 소유권이 인정되며, 사고파는 거래가 성립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것을 가능케 한 핵심은 NFT(Non Fungible Token). 직역하면대체 불가능한 토큰, 쉽게 말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암호 디지털 자산이다.
NFT의 개념을 구체적으로 이해하려면 ‘대체 불가능’이라는 특징에 주목해야 한다. 디지털 콘텐츠를 예로 들어보자. 디지털 작품이나 영상은 실존하는 물건 형태가 아니기 때문에 실물을 손에 쥘 수도, 집에 걸어둘 수도 없어 거래나 수익 창출에 어려움이 존재했던 것이 사실이다. 아티스트의 철학이 담긴 디지털 작품, 역사적 의미를 가지는 게시 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공유되는 이미지나 영상 등이 무단으로 복제되는 문제도 있다. 복제가 무한대로 가능하지만 원본과 구분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
하지만 디지털 콘텐츠에 NFT를 적용하면 개별적인 인식 값이 부여된다. 세상에서 오직 하나, 유일의 것으로서 가치를 갖게 되는 것이다. 게다가 스마트 컨트랙트를 통해 동일한 테이터를 생성하지 못하도록 제한해 인터넷상에 떠도는 사본과 구별이 가능하다. 즉, 소유에 관한 정보가 담겨 진위 여부를 판단할 수 있는 일종의 증명서 같은 역할을 한다. 덕분에 희소성이라는 가치를 더할 수 있는 것은 물론이고, 원본 파일이 없어도 소유권을 입증할 수 있다.

대체 불가능한 토큰,
소유를 가능케 하는 가치

대체 불가능함은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같은 가상화폐와 NFT를 구분 짓는 가장 큰 특징이다. 가상화폐는 실제 화폐와 마찬가지로 코인 1개가 갖는 가치가 동일해 수량이 같다면 교환이 이루어져도 가치가 변하지 않으며, 다른 토큰으로 대체가 가능하다. 수량에 가치를 둔 셈이다. 그래서 암호화폐들을 NFT와 구분되는 개념으로 ‘대체 가능 토큰(FT, Fungible Token)’이라 부르기도 한다.
반면 NFT는 각각의 가치가 다르게 책정되기에 특별한 의미가 있거나 유명인의 제작물인 경우 가격이 수직 상승하는 경우가 다반사. 디지털 공간에 존재한다는 특성상 어떻게 의미를 부여하느냐에 따라 가치가 천차만별로 달라질 수 있다.
디지털 작품이나 게임 아이템, 영상 등의 거래에서 NFT가 적용된 사례는 많다. 트위터 창업자 잭 도시의 트윗이 대표적이다. 지난 2006년 트위터 서비스를 준비하면서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최초의 트윗 ‘Just setting up my twitter(트위터를 셋업 중이다)’가 NFT 거래 플랫폼 경매에서 250만 달러까지 입찰가가 치솟은 것. 역사적으로 의미 있는 게시 글 한 줄에도 소유권이 매겨지고 판매가 이루어지는 것이다.
또한 NFT가 적용된 디지털 아티스트 비플의 콜라주 작품 ‘매일:최초 5,000일(Everydays-The First 5,000Days)’이 크리스티 경매에서 6,934만 달러에 낙찰되는가 하면, 미국 프로농구 선수의 하이라이트 영상을 거래하는 NFT 플랫폼 ‘NBA톱 샷(Top Shot)’에서는 NBA 슈퍼스타 르브론 제임스의 10초짜리 영상이 20만8,000달러에 판매되기도 했다.
소유권을 투명하게 사고팔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다만 일반적으로 물건을 사듯 카드나 현금으로는 구매할 수 없다. 암호화폐 지갑을 만들어서 이를 NFT 마켓과 연동하고, 암호화폐를 충전한 뒤 구매가 이루어진다. 디지털 공간에서만 존재하기 때문에 거래 방식도 간단하다. 블록체인에 기록하기만 하면 된다.

확대보기NFT 코인

빠르게 성장 중인 NFT 시장,
메타버스 경제의 미래

NFT의 개념이 처음 등장한 것은 2017년이지만 시장이 급격하게 성장하기 시작한 것은 2020년부터다. NFT 시장 정보 사이트 BNP파리바의 라틀리에(L’Atelier BNP PAribas)와 논펑저블닷컴(NonFungible.com)에 따르면, 현재 NFT 시장은 3억3,800만 달러가 넘는 규모로 성장했다. 약 4,100만 달러 수준이었던 2018년과 비교하면 최근 몇 년 사이에 약 10배 성장한 셈이다.
일종의 디지털 증서 개념으로 시작된 NFT가 메타버스(metaverse) 경제 시스템의 기반이 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는 상황이다. 소셜미디어, 게임 등으로 대표되는 메타버스는 ‘메타(meta)’와 현실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가 합쳐진 말로, 3차원 가상세계 또는 새로운 정체성으로 다른 세상을 경험하게 해주는 서비스를 의미한다.
한편 NFT가 대중화되면 가상세계에서 사용되는 게임 아이템이나 아바타 등의 거래도 더욱 활성화될 거라는 예측이 나온다. 유일성이 증명된 아이템이라는 매력이 소장 욕구와 연결되는 까닭이다.
가상세계와 현실세계의 경계가 모호해져 가는 시대, NFT에 세계의 이목이 집중된다.

정은주

조회수 : 7,274기사작성일 : 2021-04-05
기사 만족도 평가
별 개수를 클릭하여 기사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이 기사의 별점
평균 5점 / 2
  • 매우 불만족
  • 불만족
  • 보통
  • 만족
  • 매우 만족
별 5개 / 매우 만족

의견글 작성
  • (삭제 시 필요)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 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메뉴 열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