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나라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Spotlight
수상레저산업의 약진

확대보기수상레저산업의 약진

한강에서 세일링 요트를 타거나 패들보드 요가를 즐기는 게 더는 생경한 풍경이 아니다. 때로는 아찔한 스릴감을, 때로는 고요하리만치 느긋한 여유로움을 만끽할 수 있는 수상 레포츠는 즐기면 즐길수록 빠져들기 마련. 코로나19를 거치며 수상 레포츠를 즐기는 인구가 더 늘었다. 이 같은 흐름에 발맞추어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인프라 구축에, 기업은 다양한 즐길거리 개발에 속도가 붙기 시작했다.

이은정 | 사진 손철희

조회수 : 395기사작성일 : 2022-07-05
기사 만족도 평가
별 개수를 클릭하여 기사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이 기사의 별점
평균 0점 / 0
  • 매우 불만족
  • 불만족
  • 보통
  • 만족
  • 매우 만족
별 5개 / 매우 만족

의견글 작성
  • (삭제 시 필요)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 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메뉴 열기
맨위로